미칠듯한 허리돌림의 요가녀 따먹을 맛이 나네요 ㅎ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

미칠듯한 허리돌림의 요가녀 따먹을 맛이 나네요 ㅎ

이왕석 0 114 0
불금 후기 써봅니다. 정대표님 찾아가서 놀다 왔습니다. 술자리가 길어져서

피크시간에 갔는데, 살짝 기다리기는 했지만 초이스는 만족스럽게 봤습니다.

제팟은 영미라는 언니였습니다. 살짝 연예인 느낌도 나는 고급스러운 얼굴에

가슴부터 엉덩이까지 흠잡을 구석 없이 마음에 쏙 드는 몸매의 처자였습니다.

나중에 물어보니까 요가 열심히 한답니다. 애프터 기대하면서 룸에서 놀았습니다.

서비스가 확실한 언니여서 좋았습니다. 좀 취한 제가 과한 요구 해도 싫은 내색

하나 없이 잘 받아주고, 찰싹 달라붙어서 애교부리는 모습에 그냥 녹았습니다.

흥분한 물건 립서비스로 달래고 연애하러 올라갔습니다. 애프터에서는 미칠듯한

허리돌림을 보여주는 언니였습니다. 오랄 한번에 풀죽은 물건 바로 살리고 안으로

집어넣는데 쪼임도 좋더라구요. 유연함 총동원해서 위에서 제 물건 삼키고 물어줍니다.

아래쪽에서 허덕거리다가 자세 바꿔서도 한참 했네요. 애인처럼 키스하면서 진행하니까

서로 흥분이 올라갔던 것 같습니다. 마무리는 꽉 잡힌 엉덩이 두들기면서 뒤치기로 했습니다.

따먹는 맛이 확실한 언니였던 것 같습니다. ㅎㅎ

0 Comments